치유활동가집단 공감인

맘프로젝트 사무국 상근자 채용

 

공감인은 서울시 등록 비영리민간단체로서 서울시민 힐링프로젝트 ‘누구에게나 엄마가 필요하다’를 운영하고 있는 서울시 치유활동가 집단입니다.

치유를 경험한 시민이 다른 시민에게 그 경험을 나누는 치유릴레이를 전개하여 사회 전반의 치유문화 조성에 기여하고 있습니다. 2013년 서울시에서 시작된 서울시민 힐링프로젝트 ‘누구에게나 엄마가 필요하다’를 2014년부터 위탁받아 현재까지 운영하고 있으며 다양한 치유프로그램들을 통해 치유의 온기를 서울시 전역으로 확산시키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 모집 요강

모집부문

담당업무

자격·우대사항

인원

구분

맘프로젝트
사무국
지원팀장

- 회계/인사/총무

- 관련업무 유경험자(2년이상)
- 엑셀 및 한글 문서작성 우수자
- 서울시 회계프로그램 유경험자 우대
- 관련 자격증 소지자 우대

1명

경력

 <공통사항>

 - 일에 대한 열정과 따뜻한 마음을 가진
 - 해외여행에 결격사유가 없는 자로서 남자는 병역필 또는 면제자

 

■ 지원 방법

  • 접수기간 : 2017년 11월 14일(화) ~ 2017년 11월 19일(일) 24시
  • 전형절차 : 서류전형 → 면접전형(추후개별통지) → 최종합격
    ※ 서류전형 합격자 및 최종 합격자는 개별 공지 안내 예정
  • 접수방법 : 온라인 접수 recruit@gonggamin.org
  • 제출서류
    - 입사지원서(공감인 입사지원서 양식 이용)
     다운로드 
    - 경력증명서

 

근무 기간 및 형태

  • 근무형태 : 정규직 / 주40시간 탄력적 근무
  • 근무예정일 : 2017년 11월 27일(월) (협의 가능)
  • 기본 근무시간 : 평일 9:30~18:00
    ※ 프로그램 진행에 따라 평일저녁과 주말 근무 있음

 

복리후생

  • 급여 및 휴가 : 사무국 내규에 따라 지급
  • 4대보험 : 건강보험, 고용보험, 국민연금, 산재보험

 

기타 안내

  • 입사지원서에는 연락처와 응시부문을 반드시 기재하시기 바랍니다.
  • 제출된 서류는 일체 반환하지 않습니다.
  • 최종 합격 후, 제출 서류의 내용이 사실과 다를 경우 합격은 취소될 수 있습니다.
  • 상기 일정은 사정에 따라 변경될 수 있습니다.
  • 문의 : 치유활동가집단 공감인 사무국 02-557-0853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공지 [11/26] 공감인 <한해 마무리 및 바자회> 행사에 초대합니다 file 2018.11.15
공지 [11/26] 2018년 ‘한해 마무리 및 바자회’ 행사 안내 2018.10.29
공지 [필독] 공감인 치유활동가 활동 관련 안내 1 2018.08.27
공지 공감인 회원 가입 신청서 (CMS) file 2015.10.26
90 [2/11 마감] 공감인에서 속마음프로젝트 인턴을 모십니다. 사람들의 마음에 웃음을 전하고 서로 소통하는 행복한 세상을 만들기 위해서 다양한 치유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lsquo;치유활동가 집단&rsquo; 공감인에서 속마... file 2018.02.07
89 [2/21] 사단법인 공감인 2018년 정기총회 안내 file 2018.02.07
88 [2/5] 사단법인 공감인 이사회 소집 공고 2018.01.29
87 [마감] 사단법인 공감인에서 <속마음버스>와 함께할 분을 모십니다 file 2018.01.16
86 2018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여러분과 함께 한 2017년 행복했습니다. 무술년 새해에도 건강하시고 바라시는 모든 것들이 이루어지는 2018년이 되길 소망합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file 2017.12.30
85 ★ 2017년 기부금영수증 발급 받으세요~ 2017.12.18
84 [12/20] 한 해를 마감하는 포근한 자리, 자기마감 음악회에 여러분을 모십니다 2017.12.12
» [채용] 치유활동가집단 공감인에서 함께할 분을 모십니다 file 2017.11.14
82 [11/20] 치유활동가를 위한 ‘우리편’ 사전신청 안내 2017.11.07
81 [10/29] 공감인 가을소풍 함께가요~ 코끝에 닿는 공기가 부쩍 쌀쌀해져서, 곧 겨울이 올 것만 같은 가을날입니다. 지금만 누릴 수 있는 가을의 경치를 만끽하기 위해, 소풍을 떠나보려 합니다. 맑은... file 2017.10.13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2 Next
/ 12
GONGGAMIN